상단여백
  •  
HOME 포커스 라이프
햇살 담은 노란 해바라기 물결 '출렁'··· 포항 호미곶, 새로운 볼거리 만개

- 여름철 호미곶 해맞이광장 찾는 관광객 및 시민에게 새로운 볼거리 조성

해맞이광장 주변 호미곶 경관농업단지 일대의 해바라기밭 전경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가 10일 해맞이광장 주변과 호미곶 경관농업단지 내에 해바라기밭을 조성했다.

호미곶 경관농업단지는 구조적인 쌀 공급 및 재고초과 문제, 해풍 등으로 인한 각종 난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 2018년부터 10만평(33ha) 규모의 유채꽃, 메밀꽃 등 경관농업단지로 조성하고 있는 지역을 말하며 올해부터는 약 14만평(45ha)으로 조성면적을 확대하기로 했다.

호미곶 경관농업단지를 방문하는 관광객과 시민들은 4~5월에 노란 유채꽃과 알록달록한 유색 보리, 6~10월에는 하얀 메밀꽃과 해바라기 등으로 계절에 따라 다채로운 풍경을 즐길 수 있다.

포항시 관계자는 “봄부터 가을까지 지속적인 경관단지 조성을 위해 올해에는 시범적으로 해바라기와 메밀의 파종시기를 나눠 2회 파종했다”며, “앞으로도 계절별로 다양한 경관작물을 재배해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세계N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