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사회
태풍 힌남노, 포항지역엔 '물폭탄'··· 곳곳서 피해 발생

- 동해면 누적강우량 541㎜, 시간당 최대 116.5㎜ 기록적 폭우... 구룡포읍, 최대 순간풍속 38.6m/s 강한 바람 몰아쳐

- 도로유실, 하천피해 등으로 약 300억 원 공공피해 발생

- 주택 상가 파손·침수, 농작물 및 차량 침수 등으로 약 1713억 원 사유시설 피해 발생

제11호 태풍 ‘힌남노’ 내습에 따른 기록적 폭우로 포항지역 곳곳에서 막대한 피해가 발생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차동희 기자 = 이번 태풍으로 동해면에는 시간당 최대 116.5㎜의 기록적인 폭우가 내렸고 구룡포읍에는 최대 순간풍속 38.6m/s의 강한 바람이 불었다.

5일 오후부터 6일 오전까지 동해면 지역에 누적강수량 541㎜의 가장 많은 비가 내렸고 오천읍 509.5㎜, 연일읍 439㎜, 시내 376.6㎜, 구룡포 346.5㎜, 장기면 306㎜ 등 엄청난 강수량을 기록하면서 하천이 범람하고 도로, 주택, 상가 등이 침수됐으며 산사태, 농경지 유실 등의 피해도 발생했다.

이번 비로 6일 오후 4시 현재까지 사망 2명, 실종자 7명, 이재민 1000여 명이 발생해 대피시설 77개소로 대피했으며 도로유실 418건, 하천피해 250건, 산사태 70건, 교량파손 102건 등이 발생해 공공시설 피해액은 약 300억 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이와 더불어 주택상가 파손 및 침수 11900건, 농작물 침수 800ha, 정전 912건, 차량침수 1500여 대 등 사유시설 피해액도 1713억 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되며 추가 조사가 진행되면 피해액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차동희 기자  ever6403@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