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HOME 포커스 문화 공연·전시
바이올리니스트 장영수, 16일 롯데콘서트홀서 독주회 개최

[서울=신세계보건복지통신] 김지은 기자 = 정교한 테크닉과 풍부한 표현력으로 감동을 선사하는 바이올리니스트 장영수가 오는 16일 오전 11시 30분 롯데콘서트홀에서 독주회를 연다.

바이올리니스트 장영수는 미국 뉴욕 메네스 음악대학 학사과정과 동 대학 석사과정을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하였으며, 맨하탄 음악대학을 졸업했다. 현재 연세대학교 음악대학에서 박사과정 재학 중에 있으며, 동국대 뮤직아카데미 출강 및 KT 오케스트라 객원, 서울 그랜드필 객원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슈만과 브람스, 디트리히의 작품으로 펼쳐 보일 이번 독주회는 2부로 구성돼있다. 먼저 1부의 시작을 알리는 곡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3개의 로망스 Op. 94'은 슈만이 아내 클라라에게 크리스마스 선물로 준 사랑의 곡이다.

이어 '마이스터징거 소나타'로 불리는 브람스의 '바이올린 소나타 제2번 라장조, 작품 번호 100'으로 막을 내린다.

2부에서는 디트리히와 슈만, 브람스가 함께 작곡한 'F-A-E 소나타' 전 악장을 연주하며 독주회의 끝을 장식한다.

한편 바이올리니스트 장영수 독주회는 전석 2만원으로 롯데콘서트홀, 인터파크 티켓 사이트에서 예매할 수 있다.

김지은 기자  xin.jk87@gmail.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