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항시, 제50회 어버이날 기념식 개최··· "세대간 화합의 장 펼쳤다!"

기사승인 2022.05.08  20:30:31

공유
default_news_ad2
ad38

- 장한 어버이, 효행자, 무병장수상 등 총 29명에게 표창 수여

- 카네이션 증정, 어르신 일자리 홍보, 노인학대 예방캠페인 등 풍성한 볼거리 망라

포항시가 6일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제50회 어버이날 기념식 및 축하공연을 개최했다. <사진=포항시>

[포항=신세계보건복지통신] 이상호 기자 = 포항시는 6일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제50회 어버이날 기념식 및 축하공연을 개최했다.

이번 어버이날 행사는 코로나19 유행이 안정세에 접어들면서 우리 사회의 아름다운 효행을 널리 알리고 세대 간 화합의 장을 만들고자 개최됐다.

이날 지역 어르신 4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행사에서는 ‘내 맘 속 1등, 부모님 항상 사랑하고 고맙습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어버이의 은혜에 대한 감사와 노인공경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힘들고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자녀들을 올바르게 인도한 장한 어버이와 연로한 부모님을 지극정성으로 봉양한 효행자, 노인복지 기여 유공자 및 무병장수상 등 4개 부문 29명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특히, 무병장수상은 올해 2회째로 고령임에도 밝고 건강하게 장수하고 있는 어르신들께 드리는 특별상이다.

이날 참석한 내빈들은 지역 발전에 이바지해온 어머니, 아버지들이 늘 건강하고 행복하기를 기원하며 큰 절을 올린데 이어 카네이션 수여, 어르신 일자리 홍보, 노인학대 예방캠페인 등 효 실천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는 풍성한 볼거리를 즐겼다.

행사에 참석한 이장식 포항시장 권한대행은 “어르신들이 젊은 날 애써온 노력들이 사회에 좋은 양분과 밑거름이 돼 그 희생을 통해 포항시가 대한민국 대표 경제산업도시로 발전해 잘 살게 됐다”며, “젊은 날의 역경을 인내로 이겨내 포항시의 찬란한 역사를 만들어 준 어르신들이 여생을 행복하고 즐겁게 보낼 수 있도록 어르신들을 공경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호 기자 leesh0412@xinsegaenews.com

<저작권자 © 신세계보건복지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포토

1 2 3
item33
ad39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